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호주-NZ 연말경 여행 재개 추진

기사승인 2020.09.29  14:13:55

공유
default_news_ad1

- 양국 정부 “국경 개방 논의 중”

지역사회 감염 없는 주/준주 허용 원칙

호주와 뉴질랜드(NZ)가 연말경 주별로 양국 국민들의 여행을 허용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다.  

사이몬 버밍행 연방 통상 및 관광장관은 “호주 정부는 2020년 후반 호주-뉴질랜드 국경 개방을 통한 여행 재개(trans-Tasman bubble)를 원한다”면서 “빅토리아주의 2차 감염 확산으로 전국적인 추진을 중단하는 대신 지역사회 감염이 없는 주를 상대로 여행을 허가하는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밝혔다. 

‘코로나 핫스팟(coronavirus hotspots)으로 지정된 지역 거주자들은 여행이 금지된다. 

제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와 윈스톤 피터스 외교장관도 양국간 국경 개방 움직임을 환영했다.

고직순 기자 editor@hanhodaily.com

<저작권자 © 한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